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강석호 의원, 특별교부세 '34억 원' 확보

물 문제 해결·교통·주거환경 개선 기대

이기동 기자 leekd@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9월18일 20시39분  
▲ 강석호의원
자유한국당 강석호 의원(영양·영덕·울진·봉화)이 특별교부세 34억 원을 확보했다.

행정안전부에서 이번에 배정된 지역현안 특별교부세는 영양군 영양읍 상수관로 매설사업 6억 원, 영덕군 영덕-덕곡 도시계획도로 개설 6억 원, 봉화군 굽은골도로 확장 및 포장공사 2억 원, 바래미 위험 교량 개체공사 6억 원, 울진군 죽변해양바이오 농공단지 관로매설사업 3억 원 등 총 23억 원이다.

또, 재난수요 특별교부세는 영양군 생활안전 취약지역 방범 CCTV설치 2억 원, 영덕군 용덕2리 소교량 개체공사 3억 원, 울진군 비례골 세천 정비공사 5억 원, 후포4리 재해취약지역 사면정비사업 1억 원 등 11억 원으로 총 34억 원이다.

행안부로부터 특별교부세 지원이 확정됨에 따라 도로환경과 주거환경이 개선 돼 지역 주민들이 더욱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을 갖추고 교통편의 제공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강 의원은 “지자체의 열악한 재정으로 지역 내 다양한 현안, 그리고 재난안전 수요에 대응하기 어려운 부분들이 있다”며 “지역 곳곳에 아직 해결해야 할 현안사업들이 많지만 이번 특별교부세 지원을 통해 조금이나마 지역민들의 생활이 더 안전하고 행복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동 기자

    • 이기동 기자
  • 서울 정치경제부장. 청와대, 국회 등을 맡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