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산 리틀야구단, '전국대회' 2연패 쾌거

지난 9월 수원구청장기 이어 안동웅부기 최종 우승 일궈내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등록일 2018년11월08일 21시34분  
경산 리틀야구단이 ‘2018년 안동웅부기 전국 리틀야구대회’에서 최종 우승, 전국대회 2연승의 쾌거를 거두었다.경산시.
경산 리틀야구단(단장 경산시장 최영조)이 지난 6일 안동시에서 개최된 ‘2018년 안동웅부기 전국리틀야구대회’에서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경산리틀야구단은 지난 9월 수성구청장기 전국 리틀야구대회에서 우승을 차지 한데 이어 두 번째 우승을 차지하면서 전국대회 2연패의 쾌거를 이뤄냈다.

첫 게임을 구미시 리틀야구단과의 대결에서 10대 7로 승리를 거두고 연달아 거제시 리틀야구단과 대구 수성리틀야구단을 차례로 물리치고 강팀인 대구라이온즈 리틀야구단을 맞아 접전 끝에 4대 2로 역전, 우승을 차지했다.

이번 대회는 전국 리틀야구단 31개 팀이 참가해 앞으로 대한민국 야구의 미래를 이끌어갈 꿈나무들이 서로 기량을 발휘하며 팀워크를 다지는 대회였다.

최영조 경산 리틀야구단장(경산시장)은 “지역의 꿈나무들이 대한민국 야구 스포츠를 이끌어갈 인재로 성장하고 있어 매우 기쁘다. 앞으로도 우리 어린이들이 스포츠뿐만 아니라 여러 분야에서 재능을 키울 수 있도록 애정을 가지고 시책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윤섭 기자

    • 김윤섭 기자
  • 경산, 청도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