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내가 본 우주는…"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등록일 2018년11월12일 20시33분  
포스코 포항제철소는 12일 본사 대회의실에서 한국인 최초로 우주비행을 했던 이소연 박사를 초청, ‘무중력으로부터의 깨달음’이란 주제로 강연회를 가졌다.카이스트를 졸업한 이 박사는 지난 2008년 4월 러시아 소유즈 우주선을 타고 열흘간 국제우주정거장에서 18가지 과학임무를 수행한 뒤 무사히 귀환했다. 우주탐험 10년을 맞은 올해 이 박사는 우주인 선발 도전 과정부터 우주 비행·우주에서 본 지구 모습 등 생생한 경험담을 풀어냈으며, 이를 통해 자아성찰의 기회를 가지고 끊임없이 도전할 수 있었던 일에 대해 담담하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포스코 포항제철소는 12일 본사 대회의실에서 한국인 최초로 우주비행을 했던 이소연 박사를 초청, ‘무중력으로부터의 깨달음’이란 주제로 강연회를 가졌다.카이스트를 졸업한 이 박사는 지난 2008년 4월 러시아 소유즈 우주선을 타고 열흘간 국제우주정거장에서 18가지 과학임무를 수행한 뒤 무사히 귀환했다. 우주탐험 10년을 맞은 올해 이 박사는 우주인 선발 도전 과정부터 우주 비행·우주에서 본 지구 모습 등 생생한 경험담을 풀어냈으며, 이를 통해 자아성찰의 기회를 가지고 끊임없이 도전할 수 있었던 일에 대해 담담하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포스코 포항제철소(소장 오형수)는 12일 본사 대회의실에서 한국인 최초로 우주비행을 했던 이소연 박사를 초청, ‘무중력으로부터의 깨달음’이란 주제로 강연회를 가졌다.

카이스트를 졸업한 이 박사는 지난 2008년 4월 러시아 소유즈 우주선을 타고 열흘간 국제우주정거장에서 18가지 과학임무를 수행한 뒤 무사히 귀환했다.

우주탐험 10년을 맞은 올해 이 박사는 우주인 선발 도전 과정부터 우주 비행·우주에서 본 지구 모습 등 생생한 경험담을 풀어냈으며, 이를 통해 자아성찰의 기회를 가지고 끊임없이 도전할 수 있었던 일에 대해 담담하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한편 이번 강의는 포항·서울·광양에서 동시 생중계됐으며, 오는 21일 광양제철소에서도 동일한 방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종욱 기자

    • 이종욱 기자
  •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