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산시, 도민체전 성공개최 행정력 집중

D-100 카운트다운 전광판 설치…현판·배너기 활용 대내외 홍보도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등록일 2019년01월10일 21시34분  
경산시는 제57회 경북도민체육대회가 100일 앞으로 다가옴에 따라 본격적인 도민체전 준비에 돌입했다.청사 외벽에 대형 현수막이 걸려 있다.경산시.
경산시는 오는 4월 19일부터 22일까지(4일간) 경산에서 개최되는 ‘제57회 경북도민체육대회’가 100일 앞으로 다가옴에 따라 시청 외벽에 카운트다운 전광판을 설치하고 본격적인 도민체전 준비에 돌입했다.

경산시와 유관기관·단체로 구성된 실무추진 종합준비단(1실 12부 45개 반)은 D-100일을 계기로 도민체전 전반에 대한 세부 추진계획을 실행에 옮기는 작업에 착수했다.
경산시는 제57회 경북도민체육대회가 100일 앞으로 다가옴에 따라 본격적인 도민체전 준비에 돌입했다.카운트다운 전광판.
시민들의 관심을 유발하고 성공적인 대회 분위기를 고조시키기 위해 시청 외벽에 카운트다운 전광판 및 대형 현수막 설치, 주요 관문 육교 및 도로변에 홍보용 현판 및 배너기를 설치하는 등 대내외적으로 적극 홍보에 나섰다.

이번 대회는 천연기념물 제368호 경산의 삽살개를 모티브로 한 ‘청싸리와 황싸리’가 마스코트이며 ‘희망도시 경산에서 하나 되는 경북의 힘’을 구호로 경산시 시민운동장 일원에서 도내 23개 시·군 3만여 명의 선수 및 임원이 참가할 예정이다.

최영조 경산시장은 “28만 경산시민과 300만 경북도민의 한바탕 축제의 장이 될 수 있도록 경기장 시설물 개보수 등을 계획대로 추진하고 기초 질서 바로 세우기와 대회 분위기 조성, 선수단 응원 등에 민관이 함께 적극 협력해야 할 것이다”고 강조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윤섭 기자

    • 김윤섭 기자
  • 경산, 청도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