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박승호 “기업 제휴 맞춤형 인재교육으로 100% 취업달성”

“경산·청도, 감와인이라는 블루오션 시장 개척한 저력있는 곳”

등록일 2014년03월22일 01시09분  

박승호 새누리당 경북도지사 예비후보(전 포항시장)는 21일 “기업 제휴 맞춤형 인재 육성으로 청년 취업 100% 시대를 열겠다”고 주장했다.

박승호 예비후보는 이날 경산을 방문 “경산은 대학교육 중심도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면서 이 같이 밝혔다.

특히 박승호 예비후보는 “경산과 청도는 감와인이라는 블루오션 시장을 개척한 저력이 있는 곳”이라며 “도지사가 된다면 와인축제를 세계에 알리고 해외판로를 개척해 경산의 경제부흥에 앞장서겠다”고 강조했다.

박승호 예비후보는 “요즘 아들 가진 부모는 버스 타고, 딸 가진 부모는 비행기 탄다는 우스갯소리가 있다”고 전제한 뒤, “경산이 잘 키운 딸을 저 박승호에게 보내주셨으니 제가 바로 경산의 사위”라며 “앞으로 경산은 버스 대신 비행기를 타지 않겠냐?”고 말했다.

박승호 예비후보는 “앞으로 사위 하나 잘 얻었다는 말을 듣도록 열심히 사위노릇 잘 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박승호 예비후보의 부인인 이하옥 여사는 경산의 딸로 경산 중앙초등학교, 경산여중학교를 졸업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