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싼타페 150만원 할인 현대기아차 파격 세일 돌입

연합 kb@kyongbuk.co.kr 등록일 2015년09월02일 22시01분  
현대기아차가 정부의 개별소비세 인하 등에 부응하기 위해 9월에 싼타페 구형을 150만원 할인하는 등 파격적인 세일 행사에 돌입했다.

현대기아차가 이번 처럼 대규모로 고객 사은 행사를 벌이는 경우는 극히 드물다. 내수 진작이라는 정부의 방침을 충실히 이행함과 동시에 9월 신차 출시를 앞두고 경쟁사와 판촉전에서 기선을 잡겠다는 취지를 담고 있다.

2일 업계에 따르면 현대차는 9월부터 한 달간 국내 대표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싼타페 구형을 구입하는 고객에게 150만원을 할인해주거나 100만원 할인에 2.9% 저금리를 적용하는 혜택을 제공한다. 세이브오토 30만 포인트도 제공한다.

세이브오토란 신차를 샀을 때 현대카드 30만 포인트를 선납으로 현금 대신 낸 것을 의미한다.

맥스크루즈도 150만원 할인 혜택이 가능하다. 베라크루즈는 100만원 할인에 정비 서비스까지 제공된다.

쏘나타LF는 구형 구매 시 100만원 할인 또는 50만원에 2.9% 저금리를 지원한다. 신형을 사면 40만원을 깎아주거나 10만원 할인에 2.9% 저금리를 적용해준다. 세이브 오토 30만원도 지급된다.

쏘나타 하이브리드 구매 고객은 100만원을 할인받거나 50만원 할인에 2.9% 저금리 적용이 가능하다. 세이브오토 30만원 지급도 이뤄진다. 아슬란도 100만원 할인 혜택 대상이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