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북도, 농어촌 광대역가입자망 구축 박차

2017년까지 228억원 투자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등록일 2016년01월14일 21시30분  
경북도는 미래창조과학부에서 추진하는 농어촌지역 광대역가입자망 구축사업을 2017년까지 8개년 계획으로 총 사업비 228억원을 매칭펀드 방식으로 투자해 추진하고 있다.

올해는 7년차로 도내 농어촌 50가구 미만 151개 행정리를 대상으로 24억원의 예산으로 경북도, 미래창조과학부, (주)KT와 협약을 맺어 추진하게 된다.

이 사업은 농어촌 50가구 미만의 마을에 광대역통합망 장비를 설치해 도시와 같은 50~100Mbps 속도와 대역폭을 지원하는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미래 첨단사회에 대비해 통신망, 방송망, 인터넷망이 하나로 통합한 시스템 이용이 가능해 농어촌에서도 IPTV, 원격의료, 원격교육, 원격영농, 홈서비스, 영상전화 등의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필수적인 IT인프라 기반시설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김중권 자치행정국장은 "농어촌지역 광대역 가입자망 사업과 연계해 공공무선랜 구축사업이 추진됨에 따라 가계통신비를 절감하게 될 것으로 예상돼 조기 구축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