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박 대통령 오늘 올랑드 프랑스 대통령과 정상회담

김정모 기자 kjm@kyongbuk.com 등록일 2016년06월02일 21시38분  
▲ 프랑스를 국빈 방문 중인 박근혜 대통령이 2일 오전(현지시간) 파리 르 그랑 인터콘티넨탈 호텔에서 열린 한-불 비즈니스 포럼에서 피에르 가타즈 프랑스경제인연합회 회장과 대화를 하고 있다. 연합
프랑스를 국빈방문 중인 박근혜 대통령은 2일(현지시간) 파리에서 진행되는 한불 비즈니스포럼 및 K콘 행사에 참석하고 경제·문화외교를 전개한다.

박 대통령은 2일 오전 한불 비즈니스포럼에서 기조연설을 한 뒤 1대1 비즈니스 상담회에 참석해 참가 기업을 격려한다.

이어 국제대학촌 한국관 착공기념식에 참석한다. 완공 후 260명 이상의 한국 유학생이 머물게 되는 한국관은 박 대통령이 2013년 11월 프랑스를 공식 방문했을 때 동포간담회에서 약속했던 사안이다.

박 대통령은 2일 마지막 일정으로 'K콘(Con) 2016 프랑스'에 참석한다. K콘은 한식 및 우수 콘텐츠 체험, K팝 콘서트 등 문화·경제 융복합 행사로 유럽에서 열리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박 대통령은 3일에는 프랑수아 올랑드 프랑스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하고 창조경제 및 문화융성을 위한 협력을 구체화하기 위한 방안을 협의할 예정이라고 청와대는 밝혔다.

박 대통령은 회담에서 북핵·통일문제에 대한 프랑스의 지지를 재확인하는 한편 기후변화 등 글로벌 현안에 대해서도 논의할 예정이다.

두 정상은 회담에서 한불 양국의 미래지향적 관계발전 구상을 담은 공동선언을 채택한다.

한불 양국은 정상회담 계기에 창조경제, 교육, 방송, 관광 관련 양해각서(MOU)도 체결한다.

이어 박 대통령은 올랑드 대통령이 주최하는 국빈만찬 행사에 참석한다. 만찬에는 정·재계 인사, 외교단 등 200여명이 자리할 예정이다.

박 대통령은 한불 정상회담 전 파리 6대학에서 명예 이학박사 학위를 받고 수락연설을 통해 창조경제와 문화융성 분야에서 양국간 협력 강화 의지를 밝힐 예정이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모 기자

    • 김정모 기자
  • 서울취재본부장 입니다. 청와대, 국회 등을 출입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