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포항스틸러스, 신광훈 대체자로 인천 권완규 영입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1월03일 20시11분  
포항스틸러스가 새해 시작과 함께 올 시즌을 이끌 새로운 인물 영입에 나섰다.

포항은 3일 인천유나이티드 우측 수비수 권완규(25)를 영입했다.

지난 2014년 경남FC에서 프로에 데뷔한 뒤 2015,2016시즌 인천에서 활약한 권완규는 수비수임에도 불구하고 K리그 통산 72경기에 출전해 4득점 1도움을 기록할 만큼 공격력까지 갖췄다.

특히 주 포지션인 우측면 수비뿐만 아니라 중앙 수비까지 가능하다.

권완규는 지난해 10월 29일 K리그 클래식 스플릿 3라운드 경기에서 포항에 극장 결승골을 터뜨리며 최순호감독에게 뼈아픈 추억을 안겨준 주인공이다.

당시 포항은 인천에 패하면서 시즌 마지막 경기까지 강등권 탈출 위기에 내몰렸었다.

권완규는 “프로 선수 경력 중 가장 짜릿한 득점의 상대인 포항으로 이적해 기분이 묘하다”며 “과거는 과거일 뿐이다. 이제는 스틸러스 선수로서 다른 팀을 상대로 더욱 좋은 모습을 보여 드리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종욱 기자

    • 이종욱 기자
  • 경제부장 겸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