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군위군, 삼국유사 청춘대학 입학식 개최

이만식 기자 mslee@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3월20일 17시48분  
군위군은 20일 군위읍 삼국유사 문화회관에서‘삼국유사 청춘대학’ 입학식을 가졌다.
군위군은 20일 즐겁고 아름다운 여생을 보내고 지역사회에서 존경받는 노인상을 확립하고 건강한 문화생활을 돕고자 군위읍 소보면을 시작으로 ‘삼국유사 청춘대학’입학식을 가졌다.

특히 올해는 새로운 맘으로 단합하고 함께하자는 뜻으로 학교 이름을 ‘군위자치대학원’에서 ‘삼국유사 청춘대학’으로 변경해 새 군위 건설에 어르신들이 적극 동참할 수 있도록 새로운 장을 마련했다.

군위군은 20일 소보며나무소 2층 회의실에서 ‘삼국유사 청춘대학’ 입학식을 가졌다.
김영만 군수는 인사말을 통해 “어르신들의 건강을 염려하며 삶의 용기를 북돋아 주면서 선진 복지행정을 펼치는데 혼신의 힘을 쏟겠다”며 “재 이슈로 떠오르는 신공항 통합이전의 필요성을 솔직하게 펼치면서 현명한 주민의 판단을 기다리겠다”고 밝혔다.

김경식 경북대학교 평생교육원장도 환영사를 통해 “노인과 어르신의 차이점을 다시 한번 강조하면서 졸업 때까지 건강한 모습으로 좋은 친구들과 즐거운 학창시절을 가지자”고 당부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