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뱃머리마을꽃밭, 포항 새로운 명소 자리매김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4월20일 16시55분  
뱃머리마을꽃밭
형형색색 튤립이 가득한 포항 ‘뱃머리마을 꽃밭’이 연일 관람객들로 붐비고 있다.

지난 15일부터 골든퍼레이드, 키스넬리스 등 11개 품종 22만여 본의 튤립 만개시기에 맞춰 열린 ‘2017 뱃머리마을 튤립꽃잔치’에는 싱그러운 봄기운을 담기위한 가족 단위 관광객과 소풍 나온 유치원생, 초등학생 등의 방문이 이어지고 있다.

특히 행사 첫날과 이튿날에는 봄기운이 완연한 날씨와 작은음악회, 토속음식과 쌀빵 시식회, 꽃차·가양주 시음회, 토종씨앗 나눠주기, 떡메치기 등 다양한 부대행사로 많은 인파가 뱃머리꽃밭을 찾았다.

뱃머리마을꽃밭
포항시 남구 상도동에 위치한 뱃머리 꽃밭은 지난 2012년부터 기피시설로 인식되는 하수종말처리장을 친환경적인 이미지로 탈바꿈하기 위해 조성된 것으로 봄에는 튤립, 가을에는 국화를 재배한다.

개화기에 맞춰 ‘튤립꽃잔치’와 ‘국화꽃잔치’를 열어 포항시민뿐만 아니라 전라도, 충청도 등 전국 각지에서 20만여 명의 관람객이 찾아와 포항의 새로운 명소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지난 주말 뱃머리마을 꽃밭을 찾은 한 관광객은 “우연히 블로그에서 정보를 얻고 찾아와 봤는데, 주차장이 가까워서 좋았고, 규모는 작지만 색깔별로 아름답게 조성되어 있어 배경으로 사진 찍기 좋다”며 “아이들도 무척 좋아해 또 방문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뱃머리마을꽃밭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곽성일 기자

    • 곽성일 기자
  • 사회1,2부를 총괄하는 행정사회부 데스크 입니다. 포항시청과 포스텍 등을 출입하고 있습니다.
제19대 대통령선거(2017-04-17~2017-05-08)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이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7-04-17~2017-05-08)에만 제공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