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구오페라하우스 '신인 성악가 콘서트' 공연

27일 오후 7시 30분…2017 신인성악가양성프로젝트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4월20일 18시38분  
지휘 박지운
공연예술도시 대구를 이끌어갈 가장 든든한 인프라, 신인 성악가 발굴 및 육성을 위해 대구오페라하우스가 연초부터 진행해오고 있는 ‘2017 신인성악가양성프로젝트’의 마지막은 ‘신인 성악가 콘서트’가 장식한다. 공연은 오는 27일 오후 7시 30분 .

‘신인성악가 콘서트’는 신인 성악가 오디션을 통해 선발된 이들을 위한 무대로서, 앞서 지난 3월 22일과 24일 각각 1차, 2차 순차적으로 오디션을 진행한 바 있다.

오디션은 1982년 이후 출생자로서 대구경북지역 대학원 졸업자 또는 우리 지역 출신이면서 해외유학 중이거나 유학 후 귀국한 성악가들을 대상으로 했으며, 엄정한 심사 결과 11명의 신인 성악가가 뽑혔다.

대구오페라하우스 신인성악가 오디션 및 콘서트는 지난 2007년 이후 지금까지 11회에 이르는 동안 그 명성과 권위를 쌓아왔으며, 2017년까지 모두 134명을 발굴, 성악가로서 본격적으로 활동할 수 있는 무대를 제공해오고 있다.

지난해 4월, 국립오페라단의 오페라 ‘루살카’의 주역으로, 같은 해 10월 이탈리아 토리노극장의 오페라 ‘라 보엠’에서 역시 주역으로 큰 박수를 받았던 테너 권재희가 바로 이 신인성악가 오디션 1회 선발자이다.

그밖에도 현재 가장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는 김동녘, 박신해, 노성훈 등 성악가들이 이를 통해 배출됐으며, 공연예술도시 대구의 미래를 견인하는 중요한 인적자원으로서 큰 역할을 해오고 있다.

(재)대구오페라하우스 배선주 대표는 “앞으로 세계무대에서 오페라 스타로 활약하게 될 젊은 성악가들의 첫 무대이기 때문에 누구보다도 기대가 크다”며, “앞으로 대구오페라하우스 기획공연 및 오페라축제 무대에서 다시 만나게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콘서트를 통해 소개될 주인공들은 소프라노 곽보라, 심규연, 이주희, 이은경, 서수민, 테너 강동원, 바리톤 김원, 최호업, 강민성, 그리고 베이스 김지훈과 김성동 등 11명이며 특별출연자로 지난 3월 대구오페라하우스 해외극장진출오디션 우승자인 소프라노 이수민, 테너 조규석이 함께 무대에 선다.

무대는 오페라 ‘세빌리아의 이발사(로시니 작곡)’ 서곡 연주를 시작으로 오페라 ‘카르멘(비제 작곡)’의 ‘여러분께 잔을 돌려드리겠소’, ‘루살카(드보르작 작곡)’의 ‘달에게 보내는 노래’, ‘코지 판 투테(모차르트 작곡)’의 ‘흔들리지 않는 바위처럼’, ‘피가로의 결혼(모차르트 작곡)’의 ‘저녁바람이 부드럽게’, ‘사랑의 묘약(도니제티 작곡)’의 ‘하늘이 나를 도와’ 등 일반에게 익숙한 곡들로 채워진다. 연주는 오페라 전문 연주단체인 디오오케스트라가 맡고, 김해시립합창단의 박지운 지휘자가 지휘봉을 잡는다.

예매는 대구오페라하우스 홈페이지(www.daeguoperahouse.org)와 인터파크를 통한 온라인 예매와 전화 예매가 가능하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곽성일 기자

    • 곽성일 기자
  • 사회1,2부를 총괄하는 행정사회부 데스크 입니다. 포항시청과 포스텍 등을 출입하고 있습니다.
제19대 대통령선거(2017-04-17~2017-05-08)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이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7-04-17~2017-05-08)에만 제공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