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구대, 찾아가는 진로체험 행사 개최

울릉도 학생 방문 멘토링 등 진행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7월17일 18시06분  
대구대는 울릉교육지원청과 자유학기제 협력을 위해 상호교류협약(MOU)을 체결했다.대구대 제공.
대구대(총장 홍덕률)가 정보소외지역인 울릉도 학생들의 진로·진학 지도를 위해 지난 12일부터 14일까지 울릉교육지원청과 울릉고, 우산중 등지에서 진로 및 학과 특강과 자유학기제 진로체험 행사를 열었다.

행사 첫날인 12일 대구대는 울릉교육지원청과 자유학기제 협력을 위해 상호교류협약(MOU)을 체결, 두 기관은 중학생들의 꿈과 끼를 개발하고 진로체험 교육을 강화하는 자유학기제 프로그램 운영을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이튿날은 ‘함께 찾는 우리 아이 진로 적성’이란 주제로 대입전형 설명회 및 맞춤형 컨설팅, 고교생 대상 학과 체험인 ‘찾아! 드림(Dream) 진로체험’과 함께 자기소개서 컨설팅, 학생부종합평가 모의면접을 비롯, 대학생과 고교생을 매칭하는 ‘멘토링 행사’도 함께 열었다.

이번 행사에 참가한 김수정(울릉고 3년) 학생은 “울릉도는 섬이라는 특성 때문에 진학·진로 체험 기회가 많지 않은데, 이번 행사를 통해 대입 정보도 얻고 대학생 선배들과 교류하며 앞으로의 미래를 한번 생각해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됐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6월 교육부의 ‘고교교육 기여대학 지원사업’에 2년 연속 선정된 대구대는 고교생들의 진로·진학 교육과 중학교 자유학기제 활성화에 적극 나서고 있다.
대구대는 정보소외지역인 울릉고 등 울릉도 학생들을 대상으로 진로 및 학과 설명회를 열었다.대구대 제공.
특히 정보소외지역인 농어촌 학생들의 진로 교육과 비교과 활동에 역점을 두고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정호 대구대 입학처장은 “대구대는 정보 소외지역에 있는 학생들에게 다양한 교육 혜택을 제공해 도시와 농어촌간 정보 격차를 해소하고 고교교육을 내실화하는 데 적극적인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윤섭 기자

    • 김윤섭 기자
  • 경산, 청도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