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세계 최대 메타물질 국제학회 개최

포스텍 주관 인천 송도서 열려···연구 결과 공유·토론 펼쳐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7월25일 20시55분  
포스텍 기계_노준석교수
세계 최대 규모의 메타물질 국제학회 제8회 메타물질, 광결정, 플라즈모닉스(META’17, 조직위원장: 기계공학과·화학공학과 노준석 교수)가 25일부터 29일까지 4일간 포스텍 (포항공대) 주관으로 인천시 송도 컨벤시아에서 개최된다.

올해 8주년을 맞이하는 이 학회는 투명망토로 널리 알려진 메타물질에 관한 국제학회로 매년 대륙과 나라가 바뀌어 열리며, 한국에서 개최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 학회에는 노벨상 유력 후보자인 광결정의 창시자, 엘리 야블로비치(Eli Yablonovitch) 미국 캘리포니아대 버클리 캠퍼스(UC Berkeley) 교수, 양자물결 레이저의 창시자인 페데리코 카파소(Federico Capasso) 교수, 메타물질 투명망토와 슈퍼렌즈의 최고석학 샹 장(Xiang Zhang) UC Berkeley 교수, 광결정레이저의 최고 석학, KAIST 이용희 교수 등 세계적 석학을 비롯한 80여개국 1천500명이 참석, 최신 연구 결과를 공유하며 토론의 장을 펼친다.

또 피지컬리뷰레터스(Physical Review Letters), 네이처 커뮤니케이션(Nature Communications), ACS 포토닉스(Photonics) 등 저명 저널의 에디터가 참석하여 저널 관련 세션도 개최한다. 이외에 서울대와 KAIST에서는 대학원생과 신진연구자를 위한 특별 강연도 열린다.

조직위원장을 맡은 포스텍 노준석 교수는 “20여년의 역사를 가진 메타물질 관련 학회가 국내에서 열리는 것은 처음이며, 그만큼 한국 연구자들의 연구 역량이 향상되어 선도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는 의미이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곽성일 기자

    • 곽성일 기자
  • 사회1,2부를 총괄하는 행정사회부 데스크 입니다. 포항시청과 포스텍 등을 출입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