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상주시, 큰징거미새우 농가 새 소득원 기대

치하 6000미 무상 분양

김성대 기자 sdkim@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6월19일 19시23분  
토속어류산업화센터에서 부화한 우량 종자들로 대형 치하 6000 미가 분양됐다.
상주시가 농어촌 경제의 새로운 소득원 창출을 위한 롤 모델 제시의 하나로 ‘큰징거미새우’를 무상 분양해 향후 성공 여부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번에 무상 분양한 큰징거미새우 치하는 토속어류산업화센터에서 부화한 우량 종자들로 대형 치하 6000 미가 분양됐다.

상주시는 향후 친환경 논 생태양식과 야외 비닐하우스 노지사육 등을 비교 실험해 최적의 양식 방법을 규명할 계획이다.

특히 내수면 양식경험이 있는 농어가들의 노하우를 접목한 양식기술 정립을 통해 사육 경비절감과 고밀도 생산, 출하방법 등 다각적인 산업화 방안도 제시할 계획이다.

임창희 축산진흥과장은 “지속적인 민관 기술협력을 통한 양식기술 전수보급을 완료해 큰징거미새우가 농어촌의 새로운 소득원 발굴 성공모델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대 기자

    • 김성대 기자
  • 상주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