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구미 원룸 사망 베트남 여성과 함께 있던 남성 사망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등록일 2019년03월14일 18시59분  
구미경찰서
구미 원룸에서 사망한 채로 발견된 베트남 여성과 함께 쓰러져 있던 한국인 남성이 14일 새벽 숨졌다.

앞서 지난 13일 오후 3시 45분께 구미시 한 원룸에서 베트남 국적의 A 씨(31·여)가 숨진 채 발견됐다.

사고 당시 A 씨는 코에 거품을 머금고 침대 위에 숨져 있었고, 침대 밑에는 한국인 남성 B 씨(58)가 술에 취한 채 쓰러져 있었으나 결국 숨진 것이다.

A 씨와 같이 근무하는 베트남 여성 친구가 집을 찾았다가 두 사람이 쓰러져 있는 것을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두 사람은 최근 술집에서 만난 종업원과 손님 관계로 알려졌다.

경찰은 외부인 침입 흔적이 없는 점으로 미뤄 A 씨와 B 씨를 부검해 정확한 사인을 가릴 방침이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용기 기자

    • 박용기 기자
  • 김천,구미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