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기획경제위원회 도민과 소통부재 추궁

경북도의회, 행정사무감사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등록일 2015년11월16일 21시24분  
경북도의회 김위한(비례) 의원은 16일 경북도가 각종 현안문제에 대해 도민과 전혀 소통없이 일방적으로 진행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김 의원은 이날 기획경제위원회의 기획조정실에 대한 행정사무감사에서 최소한의 소통도 없이 일방적으로 연기한 도청이전 문제를 거론하며 소통부재를 집중 추궁했다.

배진석(경주) 위원은 올해 역점적으로 진행한 세계 물포럼, 세계군인체육대회가 어떤 효과가 나타났는지 묻고, 국제행사 유치시 도민들에게 어떤 실익이 있는지 정확한 분석을 통해 유치할 것을 주문했다.

박성만(영주) 의원은 도청 이전지에 대한 이름이 아직도 없다며 안동과 예천지역 주민들의 갈등으로 작명에 실패한 것은 경북도의 갈등조정 능력을 볼 수 있는 한심한 행정이라고 지적했다.

김창규(칠곡) 의원은 출자출연기관 감사제도를 보면 대부분 비상임으로 돼 있는데 수천억의 예산을 집행하는 출자출연기관에 상임감사 제도를 도입할 것을 주문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