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금장초 황화랑 학생,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

국립경주박물관 ‘제33회 우리 문화재 그리기 빚기 대회’ 시상식 개최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6월14일 16시47분  
국립경주박물관이 개최한 ‘제33회 우리문화재 그리기 빚기 대회’에서 음뜸상인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을 차지한 경주 금장초 6학년 황화랑 학생의 ‘금동봉황장식’.
국립경주박물관(관장 유병하)은 14일 특별전시관에서 ‘제33회 우리 문화재 그리기 빚기 대회’시상식을 개최했다.

지난달 8일 열린 이번 대회에는 경주를 비롯해 포항, 김해, 대구 지역의 초등학생 323명이 참가했으며, 이 가운데 101명의 어린이가 입상했다.

최고상인 으뜸상 가운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은 ‘금동봉황장식’을 빚은 황화랑(금장초 6학년), 국립중앙박물관장상은 ‘토우장식긴목항아리’를 그린 김혜빈(경주초 3학년), 국립경주박물관장상은 ‘부처’를 그린 김지혜(양남초 6학년) 학생이 수상했다.

이밖에도 버금상(경상북도지사상 등) 12명, 솜씨상(국립경주박물관장상) 18명, 꿈나무상(국립경주박물관장상) 68명이 선정됐다.

어린이의 눈높이로 우리 문화재를 감상하고 표현한 이번 입상작들은 14일부터 내달 30일까지 국립경주박물관 특별전시관에서 만나볼 수 있다.

한편 국립경주박물관은‘휴관 없는 박물관’운영이 확대 시행됨에 따라 내달 1일부터는 박물관 개관시간이 오전 9시에서 오전 10시로 변경된다고 밝혔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기환 기자

    • 황기환 기자
  •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