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대 엄인철 교수,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상 수상
경북대 엄인철 교수,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상 수상
  • 김현목 기자
  • 승인 2017년 11월 13일 21시 56분
  • 지면게재일 2017년 11월 14일 화요일
  • 1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기업과 신축성 큰 실크 직물 개발
엄인철 경북대 교수
엄인철 경북대 농업생명과학대학 바이오섬유소재학과 교수가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엄 교수는 지난 9일 인터불고 엑스코 호텔에서 열린 ‘제17회 대구지역 산학협력기술개발사업 성과전시회’에서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

중소벤처기업부 산학연기술개발사업을 통해 엄 교수는 ‘신축성이 크게 증가된 실크 텍스타일의 개발’ 과제 연구 성과를 인정받은 것이다.

지역기업인 상주명주와 함께 세계 최초로 100% 이상의 신도와 우수한 신축성을 갖는 실크 직물을 개발했다.

엄인철 교수는 “이번 개발과 관련해 2건의 특허출원·등록을 완료했다”며 “고부가가치 실크 산업이 지역 주요 산업으로 재도약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김현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현목 기자
김현목 기자 hmkim@kyongbuk.com

대구 구·군청, 교육청, 스포츠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