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서구청, 2020년까지 그린웨이 조성
대구 서구청, 2020년까지 그린웨이 조성
  • 전재용 기자
  • 승인 2018년 03월 14일 21시 47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3월 15일 목요일
  • 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예산 6억원 투입···노후화된 산책로 정비
대구 서구청이 오는 2020년까지 서대구공단 완충녹지와 이현공원을 연결하는 그린웨이를 조성한다.

14일 서구청에 따르면 그린웨이는 서평초등학교에서 출발해 올해 완공예정인 이현공원 전체 둘레길을 거쳐 대구의료원 앞 녹지에서 출발점으로 돌아오는 왕복 6.2㎞ 길이의 산책길이다.

그린웨이를 조성하기 위해 지난해 6억원의 예산을 들여 상중이동 신청사 주변 녹지 리모델링을 시작했다.

올해는 6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서구문화회관 남쪽에서 중리네거리까지 녹지구간에 노후화된 산책로를 정비하고 수목 재배치와 야생화 및 초화류 식재를 통해 이용객이 보고 즐길 수 있는 거리로 조성할 계획이다.

이어 전체 서대구공단 완충녹지를 정비하는 등 2020년까지 그린웨이 산책길 조성을 마칠 예정이다.

서구청은 그동안 공단지역과 주거지역을 분리해 온 단순한 거리가 그린웨이로 조성되면 문화와 예술, 젊음 등 테마가 있는 녹색 문화 공간으로서 역할을 할 것으로 내다봤다.

류한국 대구 서구청장은 “그린웨이가 조성되면 퀸스로드 상가 등이 연계돼 ‘걷고 싶고 머물고 싶은 도시’ 위상이 확립될 것”이라며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전재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재용 기자
전재용 기자 jjy8820@kyongbuk.com

경찰서, 군부대, 교통, 환경, 노동 및 시민단체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