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경주 아화초교서 체험중심 생활안전 교육
경북도, 경주 아화초교서 체험중심 생활안전 교육
  • 양승복 기자
  • 승인 2018년 05월 28일 21시 53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5월 29일 화요일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찾아가는 어린이 안전교육’이 28일 경주시 아화초등학교에서 초등학생과 유치원생 등 116명이 참여한 가운데 열렸다.
경북도는 28일 경주시 아화초등학교에서 초등학생과 유치원생 등 116명이 참여한 가운데 ‘찾아가는 어린이 안전교육’을 실시했다.

이날 교육은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지진, 화재 등 재난발생 시 대피요령, 소화기 및 소화전 사용법, 심폐소생술, 자동심장충격기 사용법 등 ‘생명을 살리는 소소심’이라는 주제로 재난안전 교육을 했다.

특히 경주소방서 소방관과 재난안전교육 민간 전문강사는 먼저 시범을 보이고 모든 어린이가 직접 체험토록 해 어린이들의 많은 관심을 끌었다.

또 참석한 어린이들에게 등·하굣길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스쿨존 내 운전자들의 30km 제한속도 준수를 유도하는 가방 안전덮개를 배부하고 횡단보도 이용과 교통신호를 지킬 것을 당부했다.

김남일 경북도 도민안전실장은 “미래의 주인공인 어린이들의 안전의식을 높이기 위해 조기 교육이 필요한 만큼 어린이들이 쉽고 재미있게 안전교육을 체험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양승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양승복 기자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