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 2019년도 투자예산 확보위해 '총력'
문경시, 2019년도 투자예산 확보위해 '총력'
  • 황진호 기자
  • 승인 2018년 05월 30일 22시 03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5월 31일 목요일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경시는 지역발전의 원동력이 될 국가투자예산 확보를 위해 총력전에 나섰다.
문경시는 지역발전의 원동력이 될 국가투자예산 확보를 위해 총력전에 나섰다.

문경시장 권한대행 권기섭 부시장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일자리 창출과 연계한 현안사업 추진을 위해 국회의원 사무실을 방문해 주요사업을 건의했다.

2019년도 주요 건의사업은 △충주에서 문경 구간 공사가 진행 중인 중부내륙 고속철도 건설사업 5,000억원 △중부내륙고속철도 개통에 따른 문경역 주변의 체계적 개발을 위한 문경 역세권 개발사업 100억원 △봉암사 인근 문경세계명상마을(치유센터) 조성사업 45억원 △전통시장 활성화와 청년창업 지원, 그리고 근대문화거리 조성사업을 위한 문경시 구도심 도시재생 뉴딜사업 30억원 등이다.

또한 시는 부처별로 시행하는 공모사업 예산확보를 위해 부처 홈페이지를 수시로 모니터링하는 등 올해도 33건에 1,240억원을 공모사업으로 신청하는 등 예산 확보를 위해 전직원이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있다.

권기섭 부시장은 “문경시가 더 발전할 수 있도록 도전적이고 창의적인 사업발굴과 국비확보에 총력을 기울일 때”라며 “2019년 예산 확보를 위해 인적 네트워크를 최대한 활용해 국가투자사업에 대해 지속적으로 건의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황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