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시, 공중위생업무 종합평가 3년 연속 '우수기관' 선정
영주시, 공중위생업무 종합평가 3년 연속 '우수기관' 선정
  • 권진한 기자
  • 승인 2018년 07월 05일 22시 27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7월 06일 금요일
  • 1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광객에 쾌적한 서비스 제공
영주시가 주민들에게 깨끗하고 쾌적한 공중위생서비스를 제공하는 노력이 경상북도 시군 최고로 평가됐다.
영주시가 주민들에게 깨끗하고 쾌적한 공중위생서비스를 제공하는 노력이 경상북도 시군 최고로 평가됐다.

5일 영주시에 따르면 지난해 경상북도 23개 시군을 대상으로 실시한 ‘공중 위생업무 추진실태 종합평가’에서 3년 연속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시는 5일 안동 리첼호텔에서 열린 2018년도 명예공중위생감시원 역량강화 워크숍에서 기관표창을 받았다.

이번 평가내용은 업소 위생관리의 적극성, 무신고 및 위반업소 관리, 공중위생업소 서비스 수준평가, 명예공중위생감시원 활동 등 시민참여도, 공중위생 영업자 위생교육 및 사후관리, 특수시책 분야로 등이다.

박근택 새마을관광과장은 “영주 부석사가 유네스코 세계유산에 등재된 만큼 이·미용업, 세탁업, 숙박업소, 목욕업소 등의 공중위생업소의 철저한 청결유지와 고객지향적인 친절서비스로 지역을 찾는 관광객과 시민에게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권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진한 기자
권진한 기자 jinhan@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