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도군 일반농산어촌개발 신규사업 4개 사업 선정
청도군 일반농산어촌개발 신규사업 4개 사업 선정
  • 김윤섭 기자
  • 승인 2018년 09월 12일 08시 05분
  • 지면게재일 2018년 09월 12일 수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년도 신규사업 예산 125억원 확보
청도군은 2019년 일반농산어촌개발 신규사업에 공모한 4개 사업이 모두 선정돼 총사업비 125억 원을 확보하게 됐다.청도군.
청도군은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시행하는 2019년 일반농산어촌개발 신규사업에 공모한 4개 사업이 모두 선정돼 총 사업비 125억 원(국비 87억5000만 원)을 확보하게 됐다.

이번에 선정된 사업은 기초생활거점육성에 각남면 40억 원, 운문면 40억 원, 매전면 40억 원을 비롯해 마을만들기사업에 매전면 온막리 5억 원 등으로 각 사업별로 2019년부터 2022년까지 투입된다.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은 낙후된 농촌지역의 공익적 가치를 되살려 농촌의 특색 있고 균형적인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시행하는 사업이다.

기초생활거점육성사업이 진행되는 각남면, 운문면, 매전면은 주민주도형 마을역량강화와 환경개선, 거점화사업 등이 추진되며 마을만들기사업이 추진되는 매전면 온막리는 노후된 마을회관 리모델링 및 쉼터를 조성하게 된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2019년도 신규사업의 국비 확보로 해당 지역의 쾌적한 생활환경 조성과 주민 삶의 질 향상에 크게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청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