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 흉기로 살해한 남편 투신해 숨져…경찰 수사
아내 흉기로 살해한 남편 투신해 숨져…경찰 수사
  • 연합
  • 승인 2018년 11월 17일 17시 03분
  • 지면게재일 2018년 11월 17일 토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일 오전 10시 20분께 청주의 한 아파트 화단에 A(33)씨가 쓰러져 숨져있는 것을 주민이 발견,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 조사결과 A 씨는 이 아파트에 사는 것으로 확인됐다.

A 씨의 집에서는 A 씨 부인(30)이 흉기에 찔려 숨져있었다고 경찰은 전했다.

A 씨가 부모님에게 쓴 유서도 집에서 발견됐다.

이 유서에는 ‘부모님께 죄송하다’는 내용이 담겼다.

부부가 단둘이 사는 집에는 외부인의 침입 흔적이 전혀 발견되지 않았다.

경찰은 A 씨가 부인을 흉기로 찌르고 투신했을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고 수사를 벌이고 있다.

A 씨 부부의 사망원인을 파악하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도 의뢰할 예정이다.

연합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