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마하라슈트라, 인도서 최고 경쟁력 인정 받아
포스코마하라슈트라, 인도서 최고 경쟁력 인정 받아
  • 이종욱 기자
  • 승인 2018년 12월 16일 21시 48분
  • 지면게재일 2018년 12월 17일 월요일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의 떠오르는 철강기업 선정…매년 흑자 등 안정적 수익 확보
포스코마하라슈트라가 12월 9일 ‘올해의 떠오르는 철강기업상’을 수상했다. (왼쪽 사진 왼쪽부터) 투라키아(Nikunj Turakhia) SUFI 회장, 방길호 포스코마하라슈트라 법인장, 비렌드라 싱(Choudhary Birendra Singh) 철강장관, 푸로히트(Raj K. Purohit) 마라하슈트라주 내무장관, 이숭주 포스코마하라슈트라 마케팅실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포스코마하라슈트라가 인도 철강수요자연맹(SUFI)이 주관하는 시상식에서 ‘올해의 떠오르는 철강기업(Emerging Steel Company of the Year)’에 선정되며 경쟁력을 인정 받았다.

지난 9일 인도 중앙정부 비렌드라 싱 철강장관을 비롯해 철강사·고객사·언론 관계자 등 4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 날 행사에서 포스코마하라슈트라는 인도 내 가장 경쟁력 있는 냉연단압밀로서의 위상을 널리 인정받았다.

SUFI는 매년 저명한 인사들로 구성한 평가단의 엄격한 심사를 거쳐 인도 내 분야별 우수 철강사를 시상하고 있다.

SUFI 평가단은 “인도 내 수 많은 철강업체들이 부실에 빠져 구조조정을 진행하는 등 열악한 산업환경 속에서도 포스코마하라슈트라는 지난 2016년부터 소재 소싱-생산-판매 측면에서 최적화된 전략을 설정하고, 이를 강력히 실행해 인도 내 최고의 경쟁력을 보유한 냉연단압밀(Mill)로 자리매김 했다”고 평가한 뒤 “매년 대규모 흑자를 내는 등 안정적 수익 구조를 확보하고 있어 올해의 떠오르는 철강기업으로 선정했다”고 선정배경을 밝혔다.

한편 포스코마하라슈트라는 지난해 수출과 내수시장 호조로 판매량이 증가하고, 판매가격이 상승해 지난 2015년 가동 후 최대 판매량과 영업이익 1000억 원, 순이익 985억 원을 달성했다.

올해 2분기에는 분기 최대 영업이익을 기록하고, 3분기에도 전년 동기 대비 영업이익이 140%, 매출액이 16% 증가하는 등 포스코 해외법인 효자노릇을 톡톡히 하고 있다.

포스코마하라슈트라는 올해도 탄탄한 역내 판매망을 토대로 월드 프리미엄(World Premium)제품 등 고부가가치 제품 판매를 확대해 고품질 자동차강판 공급사이자 지속성장 가능한 법인으로서의 입지를 더욱 확고히 다져나갈 계획이다.

이종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종욱 기자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