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김재일 대구본부세관장 취임 "수출입기업 지원에 최선"
김재일 대구본부세관장 취임 "수출입기업 지원에 최선"
  • 전재용 기자
  • 승인 2019년 03월 11일 20시 4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3월 12일 화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재일 신임 대구본부세관장
김재일(53) 신임 대구본부세관장이 11일 취임식과 함께 업무에 돌입했다.

김 신임 세관장은 전남 나주 출신으로 1994년 행정고시 제37회로 공직에 입문했다.

이후 관세청 국제협력과장, 심사정책과장을 거쳐 광주본부세관장, 관세청 조사감시국장 등 주요보직을 두루 역임했다.

그는 관세행정에 대한 폭넓은 지식과 강한 추진력을 겸비해 업무능력이 뛰어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이날 김 신임 세관장은 취임사를 통해 “조선과 철강, 자동차산업의 국제 경쟁력 약화로 지역 경제 위기가 지속하고 있다”며 “국내외 어려운 여건을 기업들이 잘 헤쳐나갈 수 있도록 수출입기업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어 “안정적인 세수 확보와 함께 사회안전, 국민건강 보호와 관련된 세관 본연의 업무를 충실히 수행하겠다”고 덧붙였다.

전재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재용 기자
전재용 기자 jjy8820@kyongbuk.com

경찰서, 군부대, 교통, 환경, 노동 및 시민단체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