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경대 항공승무원전공 '대경윙즈', 경북 심폐소생술대회 '금상'
대경대 항공승무원전공 '대경윙즈', 경북 심폐소생술대회 '금상'
  • 김윤섭 기자
  • 승인 2019년 04월 01일 21시 4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4월 02일 화요일
  • 1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경대 항공승무원전공 학생들로 구성된 ‘대경윙즈’팀이 ‘제8회 경북 일반인 심폐소생술 경연대회’에서 금상을 수상했다.경산소방서.
대경대 항공승무원전공 학생들로 구성된 ‘대경윙즈’ 팀이 지난 27일 임업인조합연수원에서 열린 ‘제8회 경상북도 일반인 심폐소생술 경연대회’에 참가해 금상을 수상했다.

경상북도 일반인 심폐소생술 경연대회는 경북에 거주하는 일반인 3인이 한 팀이 돼 8분 이내 퍼포먼스가 있는 심폐소생술 경연을 펼쳐 그 우위를 가리는 대회로 최초 발견자의 심폐소생술 시행률 향상을 위해 매년 개최되고 있다.

금상 수상의 주인공인 대경대 김두희(여, 22), 김준희(여, 21), 김다현(여, 21) 학생들은 기내 갑질 근절을 내용으로 재치 있는 퍼포먼스를 보여주고 절도 있고 전문적인 심폐소생술을 뽐내 당당히 금상을 차지했다.

서정우 경산소방서장은 “학기 초 바쁜 수업 일정 가운데에서도 열심히 연습을 한 학생들이 너무 자랑스럽다”며 “이번 대회로 심폐소생술의 중요성을 널리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됐으면 좋겠다”고 격려했다.

이번 대회에 참가해 금상을 수상한 김두희 학생은 “최초 발견자에 의한 심폐소생술의 중요성을 알리는 데 도움이 되기 위해 참가하게 됐는데 좋은 성적을 거두어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청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