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청와대, 한국당 단독 영수회담 제안에 "5당 대표 회동에 응해달라"
청와대, 한국당 단독 영수회담 제안에 "5당 대표 회동에 응해달라"
  • 이기동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12일 20시 5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13일 월요일
  • 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9일 2주년 특집 대담에서 제안한 ‘5당 여야 대표 회동’에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단독 영수회담’을 제안한 것과 관련해 청와대는 12일 “5당 대표 회동에 같이 응해주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청와대 핵심관계자는 12일 “대통령께서 특집 대담에서 풀리지 않는 정국을 뚫어나가기 위해 진보-보수가 없는 외교안보 사안만이라도 논의할 수 있으면 좋겠다고 5당 대표 회동을 제안한 것”이라며 기존 입장에 변함이 없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황교안 대표도 만약 민생 현안까지 의제를 넓혀주면 좋겠다고 하셨고 다른 당 대표도 수용의사를 말씀하셔서 청와대도 고민 끝에 의제를 넓히고 같이 논의하자고 한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런데 한국당에서 단독 영수회담이 아니면 안 되겠다고 하시면 다른 당 대표들과 모두 의사 타진을 했는데 그분들에 대한 도리도 아니다”라며 “지금은 한국당에서도 같이 (5당 대표 회동을) 해주기를 요청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반면, 한국당 황교안 대표는 이날 경북 은해사를 방문한 자리에서 “문 대통령께서 진정한 대화의 의지가 있다면 제 말씀을 받아들일 수 있을 것”이라며 거듭 단독회담을 주장했다.

이기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기동 기자
이기동 기자 leekd@kyongbuk.com

서울 정치경제부장. 청와대, 국회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