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중앙시장, 제1회 특성화시장 육성사업 최상위 등급 공로자 표창
문경중앙시장, 제1회 특성화시장 육성사업 최상위 등급 공로자 표창
  • 황진호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18일 09시 0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18일 토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상·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이사장상 '겹경사'
17일 대전 ICC호텔에서 열린 제1회 특성화시장 육성사업 성과발표회에서 문경중앙시장이 최상위 등급을 받아 공로자 표창을 받고 있다.
문경중앙시장이 17일 대전 ICC호텔에서 개최된 제1회 특성화시장 육성사업 성과발표회에서 최상위 등급을 받아 공로자 표창을 받았다.

문경중앙시장은 2018년 특성화첫걸음시장으로 선정돼 고객신뢰, 결제편의, 위생청결 개선, 안전화재관리, 상인조직 강화 등 전통시장 5대 혁신 과제 개선에 역점을 두고 전통시장 활성화 기반 구축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고 올해부터는 2단계 지원사업인 문화관광형시장 육성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올해 초 시행되었던 특성화첫걸음시장 육성사업 성과 평가에서 최상위 등급을 받은 문경중앙시장은 그 공로를 인정받아 문경시 일자리경제과 김도영 주무관이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상을, 상인회는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이사장상을 수상하는 겹경사를 맞이하게 되었다.

문경중앙시장은 올해부터는 문화관광형시장 육성사업으로 전통시장 상품을 가정으로 직접 배달하는 배송서비스 특화시장으로 집중 육성하게 되며, 시장의 경쟁력을 강화하는 상품 개발 및 공동마케팅 등의 사업을 단계적으로 추진하게 된다.

문경시 전통시장 관계자는 “문경중앙시장이 전국의 전통시장 중에서 특성화첫걸음시장 육성사업의 최상위 평가를 받고, 장관상과 공단 이사장상을 동시에 수상한 것은 지역의 큰 자랑거리이며 평가에 부합하는 경쟁력 있는 명품 전통시장으로 육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황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진호 기자
황진호 기자 hjh@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