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연승 주역‘ 포항 완델손, K리그1 12라운드 MVP
‘4연승 주역‘ 포항 완델손, K리그1 12라운드 MVP
  • 이종욱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22일 21시 5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23일 목요일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세징야·에드가 '베스트 11'
포항 완델손이 지난 19일 경남전에서 결승골을 성공시킨 후 환호하고 있다.
포항스틸러스 완델손이 하나원큐 K리그 2019 12라운드 MVP에 선정됐다.

완델손은 지난 19일 양산종합운동장에서 열린 경남과의 12라운드 경기 전반 25분 이진현의 크로스를 헤더슛, 선제골을 터뜨린 데 이어 1-1로 팽팽하던 후반 32분 김승대의 킬패스를 슬라이딩 슛으로 결승골을 터뜨렸다.

완델손은 이날 포항이 쏜 8개의 슈팅 중 4개를 쏴 2골을 뽑아내며 팀의 4연승을 이끌었다.

포항은 이 승리로 6위로 뛰어올랐다.

같은 날 인천전에서 릴레이 골을 터뜨린 대구FC 세징야와 에드가는 베스트일레븐 미드필더와 공격수로 각각 선정됐다.

베스트 일레븐 공격수에는 주니오(울산) 페시치(서울) 에드가(대구), 미드필더에 완델손(포항) 세징야(대구) 이승기(전북), 수비수에 김진수(전북) 김민혁(전북) 김수안(울산) 신광훈(강원), 골키퍼에 송범근(전북)이 뽑혔다.

12라운드 베스트메치는 대구-인천전이 이름을 올렸다.

이종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종욱 기자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