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양한 농특산물의 유혹 '킨포크 마켓 인 포항' 31일 개장
다양한 농특산물의 유혹 '킨포크 마켓 인 포항' 31일 개장
  • 곽성일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29일 18시 1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30일 목요일
  • 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 2일까지 3일간 형산강체육공원 포항운하관 인근
2018년 우수농특산물 홍보판매 행사 모습.
포항시는 2019포항국제불빛축제 기간인 31일부터 6월 2일까지 3일간 오후 4시부터 밤 10시까지 3일간 형산강체육공원내 포항운하관 인근에서 킨포크 마켓(우수 농특산물 홍보 판매장)을 운영한다.

이번 행사에는 판매부스 전체 30개동 규모로 포항지역 농어업인과 가공업체 27개팀, 해오름동맹도시 울산광역시, 경주시와 자매도시인 광양시, 부안군, 청송군, 우호도시 울릉군 등 총 6개 시군의 7개팀이 참가해 포항시 승격 70주년을 기념하고자 포항에서 최초로 시도되는 킨포크 마켓은 볼거리뿐만 아니라 먹거리도 제공 하는 등 불빛축제를 더욱 풍성하게 만들 것으로 기대된다.

불빛축제의 다양한 볼거리와 연계해 포항에서 생산되는 쌀, 과일류, 채소류 등의 농산물과 축산물, 오징어, 젓갈 등 수산물, 장류와 빵 등 가공식품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먹거리를 선 보인다. 특히, 포항 농특산물인 산딸기와 체리는 지금이 맛볼 수 있는 적기로 새콤달콤한 맛으로 많은 관광객의 입맛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또한 해오름동맹도시인 울산광역시의 토마토와 수제요거트 경주시의 전통주 자매도시인 부안군의 젓갈, 광양시 매실청 등 다양한 농특산물을 즐길 수 있는 절호의 기회이며, 시중가 대비 10~30% 정도 저렴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

특히 이번 행사에는‘킨포크 마켓 인 포항’을 주제로 예년과는 달리 푸드스타일리스트 컨설팅을 통해 최근 트랜드를 반영해 전체적으로 톤과 컨셉을 맞추고 농가가 보유하고 있는 소품 등을 활용한 입체적인 디스플레이로 젊은 여성층도 좋아할 수 있도록 색다른 볼거리를 제공할 계획이다.

오주훈 농식품유통과장은“포항 밤하늘을 아름답게 수놓은 불빛을 보는 즐거움과 더불어 포항의 우수 농특산물과 자매도시의 대표 농특산물을 한자리에 모아 맛 볼 수 있도록 색다른 볼거리가 넘치는 킨포크 마켓(우수 농특산물 홍보 판매장)을 운영함으로써 지역경제도 살리고 자매도시간 상생협력의 장이 될 수 있도록 많은 관광객과 시민들이 찾아오셔서 볼거리와 먹거리를 마음껏 즐기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곽성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곽성일 기자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행정사회부 데스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