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 해안 숲, 백일홍·해송 조성…해안경관 정비 마무리
울진 해안 숲, 백일홍·해송 조성…해안경관 정비 마무리
  • 김형소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10일 16시 49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11일 화요일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억원 들여 북면 등 3개소 식재…피서객에 녹색 그늘 쉼터 제공
울진군이 지역 주요 해안가에 조성한 아름다운 숲 전경.울진군 제공
울진군은 관광객이 많이 찾는 지역 마을 3개소에 아름다운 숲을 조성했다.

이번 사업은 3억 원의 예산으로 지난 4월부터 5월까지 북면(소곡2리~사계 1리) 일원에 백일홍 나무 219주를 심어 꽃길을 연결했고, 평해읍과 후포면 일원에 해송 158주(직산2리 88주, 후포6리 70주)를 심어 마을 해안환경정비와 더불어 편히 쉴 수 있는 녹색 그늘 쉼터를 조성했다.

해안 숲 조성지는 앞으로 여름철 바닷가를 찾는 피서객들에게 녹색 그늘 쉼터로 훌륭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

방형섭 산림녹지과장은 “매년 연차사업을 통해 읍면별 특색 있는 해안 숲을 확충해 나갈 계획이며, 아름다운 울진 해안 숲을 만들어 산림 자원화시키겠다”고 말했다.

김형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형소 기자
김형소 기자 khs@kyongbuk.com

울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