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시도의회의장협 "국가 균형발전은 자치권 확보돼야 가능"
전국시도의회의장협 "국가 균형발전은 자치권 확보돼야 가능"
  • 이기동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12일 17시 5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13일 목요일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희상 국회의장 찾아 지방자치법 개정안 통과 촉구
지역민 복리 증진 위해 조속 추진 필요…14일 행안부장관과 간담회
전국 시도의회 의장들이 12일 문희상 국회의장을 찾아 지방자치법 전부 개정안의 조속한 국회 통과를 요청했다.
전국 시도의회의장들이 12일 문희상 국회의장을 찾아 지방을 살리기 위한 지방자치법 전부 개정안을 국회가 조속히 통과시켜줄 것을 요청했다.

송한준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장을 비롯한 시도의회 의장들은 이날 문 의장을 면담한 자리에서 “주민중심 지방자치 구현을 위해 국회에 계류 중인 지방자치법 전부 개정안의 조속한 통과를 간절히 바란다”고 촉구했다.

송한준 협의회장은 “국가 균형 발전은 지방자치단체의 자치권 확보가 전제돼야 하고 자치 분권은 지역민의 복리 증진에 목적이 있다”며 “지방자치법 전부 개정안이 조속히 국회를 통과·공포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협의회는 지난해 지방자치법 전부 개정 촉구 결의대회를 열었다. 올해는 광역의회의장들이 관련 지역별 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

협의회는 특히, 31년 만에 추진중인 지방자치법 전부 개정안 통과를 위해 지방자치법지방분권 TF를 구성하고, 지방자치법 개정 토론회를 개최했다.

한편,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는 광역의회 의장들이 오는 14일 진영 행안부장관과 간담회를 갖고 정부차원에서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의 국회 통과 노력을 요청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기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기동 기자
이기동 기자 leekd@kyongbuk.com

서울 정치경제부장. 청와대, 국회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