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포항농협, 결혼이민자 정착교육 업무협약
포항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포항농협, 결혼이민자 정착교육 업무협약
  • 곽성일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14일 18시 1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14일 금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결혼이민자 정착단계별 지원패키지사업 ‘여풍당당 인문학산책’ 개강
14일 포항농협 본점에서 포항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와 포항농협이 공동으로 결혼이민자 정착단계별 지원패키지사업 ‘여풍당당 인문학산책’을 개강했다.
포항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안연희)는 14일 포항농협(조합장 정창교)과 공동으로 결혼이민자 정착단계별 지원패키지사업으로 ‘여풍당당 인문학산책’을 개강했다.

이 사업은 입국 3년 차 이상 결혼이민자를 대상으로 오는 8월 30일까지 매주 금요일 오후 1시 포항농협 본점 문화센터에서 포항농협의 예산지원으로 진행된다.

이날 개강식에 앞서 포항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안연희 센터장과 포항농협 정창교 조합장이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양 기관이 결혼이민자들에게 질 높은 교육프로그램 연계 및 지역사회 네트워크 자원 구축의 장을 열어줌으로써 한국사회 정착에 힘을 모으자고 밝혔다.

‘결혼이민자 정착단계별 지원패키지사업’은 결혼이민자의 자립 역량강화 지원서비스 체계를 확립하여 결혼이민자 스스로 정착과정을 설계하고 관련서비스 탐색, 실행계획 수립 등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14일 포항농협 본점에서 포항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안연희 센터장(왼쪽)과 포항농협 정창교 조합장이 업무협약 체결을 하고 있다.
포항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안연희 센터장은 “교육을 통해 결혼이민자가 정착단계별 다양한 과제에 적절히 대응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자녀교육, 사회적응 및 미래설계를 위한 준비를 함으로써 수준 높은 정착을 지원하는 장이 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이 센터는 가족의 유형별로 이원화되어 있는 가족지원서비스 전달 체계를 유형에 상관없이 일원화하여 교육·상담·문화·돌봄, 가족역량강화, 다문화가족지원 등 지역 여건과 수요자 특성에 맞는 보편적이고 포괄적인 통합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곽성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곽성일 기자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사회1,2부를 총괄하는 행정사회부 데스크 입니다. 포항시청과 포스텍 등을 출입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