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용노동부 포항지청, 사고사망 재해예방 안전캠페인 전개
고용노동부 포항지청, 사고사망 재해예방 안전캠페인 전개
  • 손석호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16일 20시 49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17일 월요일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용노동부 포항지청과 안전보건공단 경북동부지사, 안전보건 유관기관 관계자가 ‘안전은 권리입니다’라는 슬로건을 들고 사고사망 재해예방을 위한 안전캠페인을 하고 있다.
고용노동부 포항지청(지청장 이정인)과 안전보건공단 경북동부지사(지사장 홍승온)는 14일 포항 형산오거리에서 사고사망 재해예방을 위한 안전캠페인을 가졌다.

이번 캠페인은 포항 지역 사고사망 재해를 예방하고 근로자 안전의식을 높여 지역 내 안전실천 분위기 조성을 위해 마련됐다.

포항지역은 철강산업이 주로 발달했으며, 산업 특성상 중량물 취급이 많아 작업 시 사고사망 재해가 발생할 위험이 높아 근로자는 중량물 취급 시 절차에 맞게 안전하게 작업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 날 캠페인에는 양 기관을 비롯해 포스코패밀리사 안전관리인협의회, 경북동부안전관리인협의회, 대한산업안전협회 포항지회, 대구경북산업안전본부 경북동부지사, 대한보건환경연구소 등 안전보건 유관기관이 참여했다.

캠페인은 공단 신규 슬로건인 ‘안전은 권리입니다’, ‘기계정비·보수 작업 시 반드시 전원차단 확인’등 내용에 대해 현수막·피켓 등을 활용해 출근하는 근로자와 시민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홍승온 경북동부지사장은 “안전은 일하는 사람이라면 원·하청과 국적·성별을 불문하고 누구나 차별 없이 누려야 할 기본 권리”라며 ”안전 권리 의식의 사회적 공감대 형성과 안전문화 확산을 위해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손석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손석호 기자
손석호 기자 ssh@kyongbuk.com

포항 북구지역, 검찰, 법원 등 각급 기관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