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비학산자연휴양림 비수기 할인행사 '인기'
포항시 비학산자연휴양림 비수기 할인행사 '인기'
  • 곽성일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25일 14시 5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25일 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학산 자연휴양림 테라스하우스.
포항시는 시 승격 70년을 맞이해 시민들에게 다가서는 산림휴양 서비스 제공하고 2019년 포항 방문의 해를 맞아 관광객 유치를 위해 자연휴양림의 비수기 사용료 할인행사를 올해 지난 1일부터 12월 말까지 시행하고 있다.

이번 포항 방문의 해 할인행사로 전년도 대비 약 400% 이상의 예약률 증가세를 보이고 있으며, 국민들이 저렴하게 산림휴양시설을 이용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함과 더불어 휴양림 운영 관리에도 많은 도움이 되고 있어 일거양득의 효과를 보고 있다.

동해안 최고의 힐링 명소인 포항시 북구 기북면 탑정리 비학산자연휴양림은 아름다운 비학산줄기 아래쪽에 위치하고 있으며, 수려한 산새와 다양한 수목이 생육하고 있는 포항 유일한 공립자연휴양림으로 2015년 6월 개장해 현재까지 4만5000여 명이 다녀갈 정도로 시민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하늘에서 본 비학산 자연휴양림.
비학산자연휴양림은 숲속의 집, 동물형카라반, 산림휴양관, 물놀이장, 바비큐장, 공동취사장 등이 갖춰져 있으며 지난해부터 새롭게 운영에 들어간 숲속의 집과 테라스하우스는 편백나무로 꾸며져 있어 은은한 편백나무향을 흠뻑 음미할 수 있으며 건강 치유에도 많은 도움이 되고 있다.

이번 할인 행사는 비수기 동안 야외 데크를 제외한 모든 숙박시설에 50% 할인(비수기 사용료 기준)을 적용하고 있다.

비학산자연휴양림 할인행사 요금은 비수기 2만5000∼4만5000원 정도의 저렴하게 인터넷(http://forest.ipohang.org)으로 올해 12월까지 선착순 예약을 받는다.

포항시 금창석 산림과장은 “비수기 할인 행사를 통해 휴양림 이용 촉진과 활성화를 도모하고 시민들에게 양질의 산림복지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면서 “나아가 비학산 자연휴양림이 최고의 힐링명소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고품격의 다양한 산림휴양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곽성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곽성일 기자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사회1,2부를 총괄하는 행정사회부 데스크 입니다. 포항시청과 포스텍 등을 출입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