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소방서, 여름철 수난사고 대비 긴급구조 대응대책 추진
경산소방서, 여름철 수난사고 대비 긴급구조 대응대책 추진
  • 김윤섭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26일 09시 1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26일 수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산소방서 구조대원들이 경산시 남천면 모골계곡에서 여름철 수난인명구조훈련을 실시하고 있다.경산소방서.
경산소방서는 여름철에는 폭염과 집중호우 등 기상요인과 레저문화 저변 확대, 물놀이 이용객의 지속적인 증가에 따라 6월부터 9월까지 여름철 수난사고를 만전에 대비하기 위해 긴급구조 대응대책을 추진하고 있다.

소방서는 경산지역 내 남매지 등 3개소를 수난사고 취약장소로 선정, 유관기관과 합동으로 사전점검을 실시하고 물놀이 조심 현수막을 내붙이는 한편 보유하고 있는 스킨핀 등 수난구조장비 6종 36점을 정비하고 일일 점검을 실시, 출동태세를 확립한다.

이와 함께 지난 21일과 25일은 경산시 남천면 모골계곡에서 계곡급류 사고 발생에 대비한 수난구조기법 숙달을 위해 구조대원과 관할 센터 생활안전대원 20여 명이 수난인명구조훈련을 실시했다.

서정우 경산소방서장은 “수난사고는 한순간에 벌어질 수 있기 때문에 물놀이를 할 때는 항상 경계를 늦추지 말아야 한다. 경산소방서는 어떠한 상황에서도 신속하고 적극적으로 수난사고에 대응할 수 있도록 전문적인 대원 양성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청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