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종식 경북교육감 "따뜻한 교육 실현할 것"
임종식 경북교육감 "따뜻한 교육 실현할 것"
  • 정형기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26일 20시 0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27일 목요일
  • 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선 4기 1주년 기자회견
취임 1주년 기자회견을 하고 있는 임종식 교육감
임종식 경북교육감은 26일 오전 경북교육청 브리핑룸에서 민선 4기 1주년 기자회견을 열고 취임 후 1년 동안의 성과와 변화, 앞으로의 경북교육 운영 계획을 밝혔다.

지난 1년간 주요 성과로는 △체험 위주 안전 교육 강화를 위해 경주 화랑교육원에 안전체험관 개관 △학교 폭력과 교권 업무 지원을 위해 도내 4개 지역에 행복학교거점지원센터 설립 △미래 인재 육성을 위해 경북교육청연구원에 인성인문학교육센터, 경북진학지원센터, 국제교육지원센터 개소 등을 꼽았다.

주요 수상 실적으로는 △학생 과학발명품대회와 과학탐구올림픽 대통령상 수상 △교육정보화 연구대회 대통령상 수상 △전국기능경기대회 53년만의 첫 종합 우승 △감사원 평가 6년 연속 최우수 A등급 수상 △올해 전국소년체전에서 48년 만에 역대 최다 39개의 금메달 수상 등이다.

임 교육감이 지난 1년간 가장 역점적으로 추진한 사업은 학교업무 정상화다.

교사들이 아이들의 수업과 생활교육에 전념할 수 있는 교육환경을 만들어, ‘선생님들을 학생들 곁으로’보내 교육의 본질을 추구하기 위한 사업으로, 교육정책사업의 통합·이관·폐지 등 309건의 사업을 정비해 업무를 경감시켰고, 그 결과 교육부 주관 교원 행정업무 경감 부문 만족도 점수에서 최고 등급인 ‘3점 만점’을 받았다.

가장 우선적 추진 사업으로 아이의 안전 확보를 위해 △연내 모든 학교 일반교실에 공기청정기 설치 완료 △잠자는 아이 확인을 위해 모든 어린이 통학버스 1218대에 하차 확인 장치 설치 △학교 안전망 구축을 위해 모든 학교에 배움터지킴이 배치 등이다.

또 모든 초·중학교와 고등학교 저소득층에 대한 친환경무상급식 실시(83%)와 고등학교 신입생 입학금 전액 면제, 방과후학교와 돌봄사업 확대 등을 통해 교육복지 정책도 강화했다.

이외에도 큰 학교에서 작은 학교로 전입이 가능한 자유학구제를 시범 운영한 결과 시내 큰 학교에서 102명의 학생이 전입하여 9개의 복식학급이 해소되는 성과도 거뒀다.

이러한 성과와 변화로 여론조사 전문기관인 리얼미터가 경북 도민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 취임 후 12개월 연속 주민지지 확대지수 1위, 교육감 직무수행 지지도는 15.5%P나 상승한 43.7%로 나타났다.

임종식 교육감은 소통과 공감으로 만들어온 지난 1년의 변화를 토대로 앞으로 △안전한 학교 만들기 △미래성장 지원체제 구축 △지속적인 학교업무 정상화 △교육비 부담 경감 △농산어촌 작은 학교 살리기 △소통하고 존중하는 학교문화 조성 등 6개의 역점도 밝혔다.

임종식 교육감은 “더불어 사는 삶으로 희망을 그려가는 경북교육, 교육공동체와 한마음으로 삶의 힘을 키우는 따뜻한 경북교육을 실현하겠다”고 마무리했다.

정형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정형기 기자
정형기 기자 jeonghk@kyongbuk.com

경북교육청, 안동지역 대학·병원, 경북도 산하기관, 영양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