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코 제2전시장 2021년 2월 완공…3만㎡ 전시공간 확보
엑스코 제2전시장 2021년 2월 완공…3만㎡ 전시공간 확보
  • 배준수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30일 19시 4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7월 01일 월요일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94억 원 들여 1만5000㎡ 공간 더 확충
엑스코 제2전시장 조감도
2021년 6월로 예정된 세계가스총회를 앞두고 1층 전시장의 덩치를 키우는 대구 엑스코의 제2전시장 건립사업이 본궤도에 올랐다.

대구시는 2일 오전 11시 주민, 기관·단체장, 기업대표 등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2전시장 기공식을 연다.

시는 2022년 2월까지 2694억 원을 들여 기존 엑스코 전체 전시공간 1만4415㎡에 1만5000㎡의 공간을 더 확충하기 위해 제2전시장 건립사업을 벌인다. 이번 공사로 국제대형행사 유치에 통상적으로 필요한 3만여㎡ 전시면적을 확보할 수 있게 돼 명실상부한 글로벌 전시장으로서의 위상을 갖추게 된다.

시는 제2전시장이 마련되면 마이스산업과 연관된 숙박과 관광, 음식, 제조, 물류산업의 동반육성이 가능하고, 2027년 예정된 엑스코선 개통으로 뛰어난 접근성을 갖게 돼 새로운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는 7월 1일 오후 1시부터 2일 오후 3시 엑스코 동편과 제2전시장 건립부지 사이 5차선 도로에 대해 교통통제를 실시한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제2전시장 건립의 첫 삽을 뜰 수 있게 도와준 편입부지 지부와 시민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배준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배준수 기자
배준수 baepro@kyongbuk.com

법조, 건설 및 부동산, 의료, 유통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