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토] 포항 다목적 재난 대피시설…평소 배드민턴장 등 체육시설
[포토] 포항 다목적 재난 대피시설…평소 배드민턴장 등 체육시설
  • 이은성 기자
  • 승인 2019년 07월 10일 10시 2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7월 10일 수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연재난 발생시 시민들이 안전하게 머물수 있는 최신형 재난대피시설이 포항시 북구 흥해읍 초곡리 도시개발지구에 들어섰다. 1538 크기의 다목적재난대피시설로 500여 명을 수용할수 있다. 에어돔 형태로 만들어진 이곳은 냉 난방을 비롯한 화장실, 탈의실, 샤워실, 수유실 등의 국내 최신형 시설로 갖췄다. 바깥은 넓은 주차공간과 함께 지붕은 태양열 전기시설이 갖춰 자체로 전기를 충당할수 있게 만들어졌다.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자연재난 발생시 시민들이 안전하게 머물수 있는 최신형 재난대피시설이 포항시 북구 흥해읍 초곡리 도시개발지구에 들어섰다. 1538 크기의 다목적재난대피시설로 500여 명을 수용할수 있다. 에어돔 형태로 만들어진 이곳은 냉 난방을 비롯한 화장실, 탈의실, 샤워실, 수유실 등의 국내 최신형 시설로 갖췄다. 바깥은 넓은 주차공간과 함께 지붕은 태양열 전기시설이 갖춰 자체로 전기를 충당할수 있게 만들어졌다.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자연재난 발생시 시민들이 안전하게 머물수 있는 최신형 재난대피시설이 포항시 북구 흥해읍 초곡리 도시개발지구에 들어섰다. 1538 크기의 다목적재난대피시설로 500여 명을 수용할수 있다. 에어돔 형태로 만들어진 이곳은 냉 난방을 비롯한 화장실, 탈의실, 샤워실, 수유실 등의 국내 최신형 시설로 갖췄다. 바깥은 넓은 주차공간과 함께 지붕은 태양열 전기시설이 갖춰 자체로 전기를 충당할수 있게 만들어졌다.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자연재난 발생시 시민들이 안전하게 머물수 있는 최신형 재난대피시설이 포항시 북구 흥해읍 초곡리 도시개발지구에 들어섰다. 1538 크기의 다목적재난대피시설로 500여 명을 수용할수 있다. 에어돔 형태로 만들어진 이곳은 냉 난방을 비롯한 화장실, 탈의실, 샤워실, 수유실 등의 국내 최신형 시설로 갖췄다. 바깥은 넓은 주차공간과 함께 지붕은 태양열 전기시설이 갖춰 자체로 전기를 충당할수 있게 만들어졌다.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자연재난 발생시 시민들이 안전하게 머물수 있는 최신형 재난대피시설이 포항시 북구 흥해읍 초곡리 도시개발지구에 들어섰다. 1538 크기의 다목적재난대피시설로 500여 명을 수용할수 있다. 에어돔 형태로 만들어진 이곳은 냉 난방을 비롯한 화장실, 탈의실, 샤워실, 수유실 등의 국내 최신형 시설로 갖췄다. 바깥은 넓은 주차공간과 함께 지붕은 태양열 전기시설이 갖춰 자체로 전기를 충당할수 있게 만들어졌다.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자연재난 발생시 시민들이 안전하게 머물수 있는 최신형 재난대피시설이 포항시 북구 흥해읍 초곡리 도시개발지구에 들어섰다. 1538 크기의 다목적재난대피시설로 500여 명을 수용할수 있다. 에어돔 형태로 만들어진 이곳은 냉 난방을 비롯한 화장실, 탈의실, 샤워실, 수유실 등의 국내 최신형 시설로 갖췄다. 바깥은 넓은 주차공간과 함께 지붕은 태양열 전기시설이 갖춰 자체로 전기를 충당할수 있게 만들어졌다.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자연재난 발생시 시민들이 안전하게 머물수 있는 최신형 재난대피시설이 포항시 북구 흥해읍 초곡리 도시개발지구에 들어섰다. 1538 크기의 다목적재난대피시설로 500여 명을 수용할수 있다. 에어돔 형태로 만들어진 이곳은 냉 난방을 비롯한 화장실, 탈의실, 샤워실, 수유실 등의 국내 최신형 시설로 갖췄다. 바깥은 넓은 주차공간과 함께 지붕은 태양열 전기시설이 갖춰 자체로 전기를 충당할수 있게 만들어졌다.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자연재난 발생시 시민들이 안전하게 머물수 있는 최신형 재난대피시설이 포항시 북구 흥해읍 초곡리 도시개발지구에 들어섰다. 1538 크기의 다목적재난대피시설로 500여 명을 수용할수 있다. 에어돔 형태로 만들어진 이곳은 냉 난방을 비롯한 화장실, 탈의실, 샤워실, 수유실 등의 국내 최신형 시설로 갖췄다. 바깥은 넓은 주차공간과 함께 지붕은 태양열 전기시설이 갖춰 자체로 전기를 충당할수 있게 만들어졌다.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자연재난 발생시 시민들이 안전하게 머물수 있는 최신형 재난대피시설이 포항시 북구 흥해읍 초곡리 도시개발지구에 들어섰다. 1538 크기의 다목적재난대피시설로 500여 명을 수용할수 있다. 에어돔 형태로 만들어진 이곳은 냉 난방을 비롯한 화장실, 탈의실, 샤워실, 수유실 등의 국내 최신형 시설로 갖췄다. 바깥은 넓은 주차공간과 함께 지붕은 태양열 전기시설이 갖춰 자체로 전기를 충당할수 있게 만들어졌다.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자연재난 발생시 시민들이 안전하게 머물수 있는 최신형 재난대피시설이 포항시 북구 흥해읍 초곡리 도시개발지구에 들어섰다. 1538 크기의 다목적재난대피시설로 500여 명을 수용할수 있다. 에어돔 형태로 만들어진 이곳은 냉 난방을 비롯한 화장실, 탈의실, 샤워실, 수유실 등의 국내 최신형 시설로 갖췄다. 바깥은 넓은 주차공간과 함께 지붕은 태양열 전기시설이 갖춰 자체로 전기를 충당할수 있게 만들어졌다.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9일 포항시 북구 흥해읍 초곡도시개발지구에 다목적 재난 대피시설 에어돔이 들어섰다.

1538㎡ 규모의 다목적 재난대피시설은 최대 500여 명을 수용할 수 있으며 냉방과 난방을 비롯한 화장실, 탈의실, 샤워실, 수유실 등 최신 시설을 갖췄다. 넓은 주차공간과 함께 지붕은 태양열을 설치해 자체적으로 전기를 충당할 수 있게 만들어졌다.

이 시설은 평소에는 체육시설로, 긴급 상황이 발생하면 대피시설로 활용할 수 있다.

포항시가 2017년 11월 15일 북구 흥해읍에 규모 5.4 지진이 발생하자 다목적 재난대피시설 필요성을 느껴 전국에서 처음으로 만들었다.

에어돔은 공기를 불어 넣어 돔 형태로 지은 시설물을 가리킨다.

이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은성 기자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경북일보 사진기자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