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군, 취약계층 슬레이트 지붕개량 지원 사업 순항
예천군, 취약계층 슬레이트 지붕개량 지원 사업 순항
  • 이상만 기자
  • 승인 2019년 07월 10일 17시 0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7월 11일 목요일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천군은 올해 슬레이트 처리지원 사업으로 7억6900만 원의 예산을 확보해 주택의 슬레이트 처리 지원 및 사회취약계층 슬레이트 지붕개량 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예천군은 올해 슬레이트 처리지원 사업으로 7억6900만 원의 예산을 확보해 주택의 슬레이트 처리 지원 및 사회취약계층 슬레이트 지붕개량 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군은 2011년 시범사업을 시작으로 작년까지 총 1044가구의 슬레이트를 철거했으며, 금년에도 슬레이트 처리 희망 가구를 신청 받아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최근 석면이 생활환경과 주민건강에 위해한 것으로 알려져 슬레이트 철거가 절실히 요구되고 있으나 대부분 처리 비용에 대한 경제적 부담 때문에 처리에 어려움이 있는 실정이다.

이에 군은 슬레이트의 조속한 철거와 주민들의 쾌적한 생활환경 조성을 위해 주택 슬레이트 철거사업을 가구당 최대 336만원, 지붕개량사업은 최대 500만원까지 지원해 주고 있다.

예천군 관계자는 “슬레이트 건축물이 많은 농촌 지역의 실정을 감안해 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 추진하여 석면으로부터 안전한 건강하고 쾌적한 생활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상만 기자
이상만 기자 smlee@kyongbuk.com

경북도청, 경북지방경찰청, 안동, 예천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