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백승주, 여가부 장관에 '구미 여성센터' 건립 촉구
백승주, 여가부 장관에 '구미 여성센터' 건립 촉구
  • 하철민 기자
  • 승인 2019년 07월 17일 20시 5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7월 18일 목요일
  • 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승주 국회의원은 17일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을 만나 “여성친화도시 구미에 일·가정 양립 정책 지원 시설 및 여성 특화 공간을 조성하는 여성센터 건립을 추진해 달라”고 요청했다
백승주 국회의원(한국당·구미갑)은 17일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을 만나 “여성친화도시 구미에 일·가정 양립 정책 지원 시설 및 여성 특화 공간을 조성하는 여성센터 건립을 추진해 달라”고 요청했다고 밝혔다.

백 의원은 “구미는 지난해 20~30대 여성인구와 출생아 수가 경북도내 1위를 차지할 만큼 젊은 여성 도시”라며 “2013년부터 여성가족부로부터 여성친화도시로 지정받았지만, 여성을 위한 지원 시설이나 특화된 공간이 부족한 모순적 현상이 발생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특히 구미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첨단산업도시로 여성근로자 비율이 총 근로자의 약37%에 달한다”며 “여성친화형 일·가정 양립을 위한 정책 추진과 여성 일자리 창출 등에 기여할 여성 센터 걸립을 적극 검토해 달라”고 주문했다.

이에 진 장관은 “다각적인 측면에서 적극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백 의원은 진 장관과의 면담이 끝난 뒤 “여성친화도시라는 도시 브랜드에 걸맞게 구미 시민 모두가 행복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정책개발과 입법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하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하철민 기자
하철민 기자 hachm@kyongbuk.com

중서부권 본부장, 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