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한동대, V.I.C 스쿨 프로젝트 최종 발표회 개최
포항 한동대, V.I.C 스쿨 프로젝트 최종 발표회 개최
  • 곽성일 기자
  • 승인 2019년 07월 21일 19시 5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7월 22일 월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승격 70년 기념사업 ‘포항을 바꾸는 100일의 이야기 V.I.C 스쿨 프로젝트’
우수 인적자원 활용 고교생 멘토링 학습 프로그램
포항 지역 대학생과 고교생이 주축이 돼 지역 현안을 해결하는 ‘포항을 바꾸는 100일의 이야기 V.I.C스쿨 프로젝트 발표회’에 참석한 포항시와 한동대, 지역 학생들이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포항 지역 대학생과 고교생이 주축이 돼 지역 현안을 해결하는 ‘포항을 바꾸는 100일의 이야기 V.I.C스쿨 프로젝트 발표회’에 참석한 포항시와 한동대, 지역 학생들이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포항지역 대학생과 고등학생이 힘을 합쳐 도시의 미래를 긍정적으로 바꾸는 해결책을 찾는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시는 지난 20일 한동대 IGE 그레이스센터에서 시승격 70년 기념사업인 ‘포항을 바꾸는 100일의 이야기 V.I.C 스쿨 프로젝트’ 최종 발표회를 가졌다.

지난해부터 진행하고 있는 이 프로젝트는 지역 대학이 담장을 넘어 우수한 인적자원을 활용한 고교생 멘토링 학습 프로그램이다.

대학생에게는 지역 사회에 대한 봉사·공헌 기회를 제공하고 고교생에게는 진학·진로 상담과 창의성 개발 여건을 마련해주고 있다.

특히 올해는 포항시 승격 70년을 맞아 포스텍과 한동대가 함께 참여하고 모집 대상을 지난해 4개 고교가 참여에서 올해 지역 전체 고교로 확대해 18개 팀 100여 명 학생이 참여해 더욱 풍성해졌다.

지난 3월 발대식 이후 팀별로 하나의 주제를 선정해 100일 동안 매주 1회씩 온·오프라인에서 멘토와 멘티가 만나 프로젝트 활동을 해 왔으며, 6월 중간보고회를 통해 완성도를 높였다.

각 팀에서 연구한 과제는 △포항 경제 살리기, 관광명소 홍보 방안 연구(영일고) △미세먼지 필터링 시스템 연구(두호고) △GPS와 증강현실을 접목한 포항 정보 구축 시스템 개발(영일고) △지역 발전의 불균형과 해결책(이동고) △독거노인 문제와 해결을 위한 플랫폼 구축(이동고) 등 시정 현안과 연계한 18개 과제다.

이날 발표회는 오전에 열린 예선전을 거쳐 선발된 빅보스(이동고), 장원급제(영일고), P.I.S(영일고), B.O.B(장성고) 4팀이 최종 발표를 진행했다.

대상에는 장원급제(영일고), B.O.B(장성고)팀이, 창의상과 혁신상은 빅보스팀(이동고)과 P.I.S팀(영일고)이 수상했다.

포항시는 대상과 창의상, 혁신상을 수상한 우수과제는 물론 모든 연구 과제를 청소년 창의융합연구학회 논문집 ‘VIC-Y 창의융합연구’에 게재할 계획이며, 우수과제를 시정에 반영할 수 있도록 관련 부서와 검토할 방침이다.

또한 시승격 70년 기념사업으로 추진한 이번 프로젝트가 일회성 사업으로 그치지 않고, 앞으로도 지역 고교생·대학생의 시정발전을 위한 혁신적이고 창의적인 연구 활동을 지속되고 포항시 청년층 소통창구로 네트워크가 활성화되길 기대하고 있다.

송경창 부시장은 “100일 동안 좋은 대학과 함께 포항을 발전시키는 프로젝트를 추진하게 돼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도시의 하드웨어인 도시공간을 대학의 뛰어난 소프트웨어와 연결하는 플랫폼 도시를 만들 수 있도록 심혈을 기울이겠다”고 했다.

 

곽성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곽성일 기자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행정사회부 데스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