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일만 친구' 버스로 전국 알린다…포항시, 12개 노선 랩핑광고 실시
'영일만 친구' 버스로 전국 알린다…포항시, 12개 노선 랩핑광고 실시
  • 곽성일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01일 18시 19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02일 금요일
  • 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시는 공동상표로 사용 중인 ‘영일만 친구’브랜드 인지도를 높이기 위해 8월부터 12월까지 5개월간 부산, 울산 등 전국 12개 노선 시외(고속)버스 후면에 랩핑광고를 실시한다.
포항 농특산물 공동브랜드 ‘영일만 친구’ 홍보 문구를 부착한 시외(고속)버스들이 전국을 누빈다.

포항시는 공동상표로 사용 중인 ‘영일만 친구’브랜드 인지도를 높이기 위해 8월부터 12월까지 5개월간 부산, 울산 등 전국 12개 노선 시외(고속)버스 후면에 랩핑광고를 실시한다.

‘영일만 친구’는 2019년도 대한민국 대표브랜드 대상에 선정된 바 있으며 한반도에서 가장 먼저 떠오르는 햇살을 담는다는 의미를 가진 포항시 대표 브랜드다.

오주훈 농식품유통과장은 “이번 버스 랩핑광고를 통해 ‘영일만 친구’ 브랜드 이미지를 전국에 널리 알려 지역 농특산물의 매출 증대로 연결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곽성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곽성일 기자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행정사회부 데스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