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마을문고 경산시지부, 마음의 창을 여는 피서지 문고 운영
새마을문고 경산시지부, 마음의 창을 여는 피서지 문고 운영
  • 김윤섭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13일 18시 5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14일 수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00여 권의 도서 이동 비치…독서공간 제공·대출
새마을문고 경산시지부는 오는 22일까지 남천강변에서 ‘마음의 창을 여는 피서지 문고’를 운영한다.경산시.

새마을문고 경산시지부(회장 최상숙)는 지난 12일부터 남천강변에서 ‘마음의 창을 여는 피서지 문고’ 운영을 시작했다.

22일까지 11일간 이어지는 ‘피서지 문고’는 1000여 권의 도서를 이동 비치해 독서공간을 제공하고 대출해 준다.
 

새마을문고 경산시지부는 오는 22일까지 남천강변에서 ‘마음의 창을 여는 피서지 문고’를 운영한다.경산시.

새마을문고 회원 5~6명의 자원봉사로 운영되며, 부대행사로 책 읽는 어린이 포토존 운영, 오행시 짓기, 장바구니 사용 홍보, 환경안내소 운영, 독서생활화 캠페인 활동도 함께 실시한다.

최상숙 문고회장은 “시민들이 책을 읽으며 더위를 잊는 건전하고 유익한 여가문화와 독서인구 저변 확대에 기여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청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