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수돗물 필터변색 원인 민간전문조사단 본격 활동 나서
포항 수돗물 필터변색 원인 민간전문조사단 본격 활동 나서
  • 곽성일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14일 18시 2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15일 목요일
  • 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시는 수돗물 필터변색 원인조사를 위한 민간전문조사단(단장 서정인) 제1차 회의를 개최한 데 이어 14일 전문조사단과 행정지원단인 한국수자원공사 전문조사팀, 대구지방환경청 등 15명이 유강정수장에서 회의를 개최하고 원인 분석활동에 나섰다.
포항시는 수돗물 필터변색 원인조사를 위한 민간전문조사단(단장 서정인) 제1차 회의를 개최한 데 이어 14일 전문조사단과 행정지원단인 한국수자원공사 전문조사팀, 대구지방환경청 등 15명이 유강정수장에서 회의를 개최하고 원인 분석활동에 나섰다.

민간전문조사단은 수돗물 생산 단계부터 급수 가정까지 전체 단계 원인분석을 추진하게 된다.

이날 조사단은 유강수계 정수장 정수시설 운영공정 실태, 정수처리과정을 점검하는 것은 물론 배수지에서 급수관 전역 표본조사를 위해 막 여과 필터 테스트를 시작했다.

또 다음 주부터 상수도 배관 및 아파트 급수관까지 상수도관 내시경 검사 관망 3~4개 배관을 굴착해 현장 위주로 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 특히, 상수도관 내시경 검사는 유강정수장 수계 수도관의 정확한 상태를 확인해 수돗물 필터변색의 원인을 찾는데 기여할 것으로 예측된다.

또한 포항시는 먹는 물 수질검사 결과 적합한 것으로 나왔으나, 변색필터, 저수조 침전물을 수거해 포항산업과학연구원, 한국수자원공사에 검사를 의뢰했다고 밝혔다.

포항시 관계자는 “민간전문조사단과 한국수자원공사, 대구지방환경청 관계기관의 적극적인 참여로 필터변색 원인조사를 신속하게 실시해 시민들의 불편이 없도록 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곽성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곽성일 기자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행정사회부 데스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