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문 대통령, 기재부 1차관 김용범·국정원 1차장 최용환 임명
문 대통령, 기재부 1차관 김용범·국정원 1차장 최용환 임명
  • 이기동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14일 21시 2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15일 목요일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관급 인사 단행
신임 김용범 기획재정부 1차관(왼쪽), 신임 최용환 국정원 1차장
문재인 대통령은 14일 기획재정부 1차관에 김용범(57·행정고시 30회) 전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을, 국가정보원 1차장에 최용환(62) 주이스라엘 대사를 각각 임명하는 차관급 인사를 단행했다고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이 밝혔다.

김용범 신임 차관은 재정경제부 은행제도과장,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 준비위 국제금융국장, 금융위원회 사무처장 및 부위원장을 역임한 대표적인 금융통 경제관료 출신이다.

광주 대동고와 서울대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같은 대학에서 행정학 석사학위를, 미국 조지워싱턴대에서 경제학 박사학위를 각각 받았다.

고 대변인은 “김 차관은 축적된 전문성과 업무추진력을 토대로 국내외의 복잡한 경제 이슈에 능동적으로 대처해 우리 경제 활력 제고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용환 신임 차장은 1984년 국정원에 입사해 해외정보 분야의 전문가로서 30여년간 일해왔다. 특히 주미공사와 주이스라엘 대사를 역임하면서 풍부한 현장경험과 다양한 국제 네트워크를 쌓은 것으로 평가된다.

대구 계성고와 경북대 법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아메리칸대에서 국제법 석사학위를 취득했다.

고 대변인은 “최 차장은 지구촌 시대 국정원의 해외정보 역량을 강화하는 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했다.

이기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기동 기자
이기동 기자 leekd@kyongbuk.com

서울 정치경제부장. 청와대, 국회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