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 고 박동진 중사 제69주기 추모제 거행…인천상륙작전 숨은 영웅
문경시 고 박동진 중사 제69주기 추모제 거행…인천상륙작전 숨은 영웅
  • 황진호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20일 17시 2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21일 수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 문경시 유곡동 재산관리위원회 주관으로 유곡동 고 박동진 중사 기념비 앞에서 제69주기 추모제가 거행되고 있다.
문경 출신 호국인물 고 박동진 중사 제69주기 추모제가 20일 문경시 유곡동 박동진 중사 기념비 앞에서 거행됐다.

문경시 유곡동 재산관리위원회(위원장 노교하) 주관으로 개최된 이 날 행사는 고윤환 문경시장과 김인호 문경시의회 의장, 친족 및 시민 등 2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박동진 중사의 고귀한 업적과 희생정신을 기렸다.

박동진 중사는 1930년 1월 28일 문경시 유곡동에서 출생해 6·25전쟁이 한창이던 1950년 8월, 불과 100여 명 정도의 적은 병력으로 인천상륙작전을 위해 중요한 과제였던 덕적도를 점령하고, 8월 20일 영흥도 탈환작전에서 작전 수행 중 적의 집중사격을 받아 20세의 젊은 나이에 장렬하게 전사했다.

고윤환 문경시장은 추모사에서 “6·25전쟁영웅인 박동진 중사의 숭고한 애국심과 희생정신은 우리 문경의 자랑이며, 그의 호국정신을 계승해 안전한 문경시를 만드는 데에 노력하겠다”며 “박동진 중사의 업적이 널리 알려지길 바라며 대한민국의 자유와 평화수호를 위해 노력하시는 단체장 및 추모제를 주관한 유곡동 재산관리위원회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20일 문경시 유곡동 재산관리위원회 주관으로 유곡동 고 박동진 중사 기념비 앞에서 제69주기 추모제가 거행되고 있다.
인천상륙작전 성공에 결정적인 공헌을 한 고 박동진 분대장은 1951년 2월 5일 1계급 특진과 충무무공훈장을 추서 받고 국립서울현충원에 봉안됐다.

문경시 유곡동 재산관리위원회에서는 2017년 1월 5일 기념비를 건립하고 매년 8월 20일 추모제를 거행해 후세들에게 애국심 고취와 안보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워주고 있다.

황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진호 기자
황진호 기자 hjh@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