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시, 8월 여름밤의 음악축제…박완규·김태원 '부활' 출연
영주시, 8월 여름밤의 음악축제…박완규·김태원 '부활' 출연
  • 권진한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21일 15시 59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22일 목요일
  • 1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24일 오후 7시 30분 서천둔치 특설무대
영주 블루스뮤직페스티벌·전국 아마추어밴드 경연대회 개최
영주 블루스 뮤직페스티벌 포스터.
영주시는 오는 23일부터 24일까지 이틀간 서천둔치 특설무대에서 ‘2019 영주 블루스뮤직페스티벌 및 전국 아마추어밴드 경연대회’가 펼쳐진다.

이번 행사는 영주시가 주최하고 세계유교문화재단 주관으로 영주의 여름밤 막바지 무더위를 날리는 데 손색이 없을 낭만적인 음악축제가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에 따라 행사 첫날인 23일 오후 7시 30분 개최하는 ‘블루스 뮤직페스티벌’에서는 22년만에 박완규가 보컬로 복귀한 ‘부활(박완규, 김태원, 최재민, 서재혁)’이 출연한다.

또 밴드경연 프로그램 TOP밴드를 통해 이름을 알린 ‘로맨틱펀치(배인혁, 콘치, 레이지, 트리키)’, 도깨비OST로 잘 알려진 ‘에이프릴세컨드(김경희, 문대광, 문우건)’, 락 전설들이 직접 선택한 최고의 밴드 ‘빈시트 옴니아(송지아, 모규찬, 심형석, Jay Park)’, 국내 네오포크계와 블루스음악계를 이어주는 ‘김마스터’, 블루스 기타리스트이자 싱어송라이터 ‘CR태규’가 더위를 잊게 할 락과 블루스 음악을 영주를 찾은 관광객과 시민들에게 제공할 예정이다.

블루스 뮤직 페스티벌에 이어 둘째 날에는 밴드뮤지션을 꿈꾸는 음악동호인들의 활동을 장려하기 위해 마련된 전국 아마추어밴드 경연대회가 진행된다.

2019 영주 전국 아마추어밴드 경연대회 포스터.
특히 낮 12시에는 예선이 치뤄지며, 오후 7시 30분부터는 본선을 진행하며 총상금 450만 원이 걸려있는 경연 방식으로 치러진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이번 페스티벌과 경연대회는 시민과 관광객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무대로 공연을 준비했다”며 “더위에 지친 몸과 마음을 힐링하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권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진한 기자
권진한 기자 jinhan@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